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토마토파스타

 

다시 코로나19가 번졌다. 클럽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조금 더 참아주시면 좋겠다. 아무튼 필자는 집콕 중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토마토스파게티 요리를 해봤다.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는 매콤한 토마토 파스타다. 일반 토마토 파스타는 너무 익숙한 맛이라 매운 토마토소스인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맛이 궁금했다.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맛으로 떠나는 이탈리아 여행 이야기를 파스타 병에 담은건 폰타나 브랜드 고유의 재미아닌가 싶다.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의 시칠리아는 이탈리아 남부에 있는데, 이 지역 사람들은 매운맛을 즐기는 것으로 유명하다고 한다.

 

 

 

시칠리아를 대표하는 파스타로 아라비아따는 화가난, 미친을 뜻하는 이탈리아어로 화가난 듯 빨갛고 강한 매운맛의 파스타라는 의미로 이름이 붙여진 파스타다.

 

 

 

폰타나 일반면이 가장 맛있다. 폰타나 파스타를 소개시켜 드릴 때마다 말씀드리지만 기본면이 가장 맛있으며, 기본면은 얆기 때문에 9분정도만 삶아도 충분하다.

 

 

 

위 사진은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 소스다. 붉은색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 소스가 먹음직스러워 보인다.

 

 

 

필자는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에 토마토를 추가했다. 토마토는 생으로 먹을때도 좋지만 약간 익히면 더욱 영양이 풍부해 진다고 한다.

 

 

 

소스가 살짞 되직해지고, 토마토가 살짝 뭉게질 정도로 볶아 주시면 된다. 그러면 이렇게 완성된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가 나온다.

 

 

 

가장 중요한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 맛은 어떨까? 필자는 원래 토마토스파게티보다 크림 파스타를 더 좋아한다. 그런데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는 기대이상이었다.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맛은 담백함과 토마토소스의 새콤한 조화가 매운소스가 더해져 더욱 풍부한 맛이 된다. 필자가 먹은 토마토스파게티중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는 정말 손에 꼽을만 하다. 거기다 집에서 이런 토마토파스타가 나온건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가 처음 아닐까 싶다.

 

 

 

 

재가 쓴 솔직한 포스팅을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도움이 되신 분들은 밑의 하트버튼을

꾸욱 하고 눌러주세요.^^

  1. 랜디보이 2020.05.17 18:59 신고

    잘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