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거킹 신메뉴 붉은대게와퍼 세트 후기

 

버거킹 와퍼는 정말 쇠고기햄버거계의 킹 아닌가 싶다. 버거킹은 킹이란 단어가 어울릴만한 맛을 가지고 있으며 정말 오래된 강자다. 이런 버거킹에서 오랜만에 신메뉴 붉은대게와퍼를 출시해 먹어봤다.

 

 

다시 활개치고 있는 코로나19때문에 필자는 신메뉴 버거킹 붉은대게와퍼를 포장해왔다. 배달을 시켜먹으면 되지 않냐고 하시는 분들이 계실까봐 말씀을 드리자면 필자가 사는 지역은 버거킹 딜리버리가 안된다고 한다.

 

 

 

버거킹 붉은대게와퍼 신메뉴 무료세트업을 시켜서 나온 후렌치후라이다. 버거킹 감자튀김은 먹을만하다. 하지만 감튀는 역시 맥날 아닌가 싶다.

 

 

 

내돈주고 사먹은 버거킹 메뉴 붉은대게와퍼 가격은 단품은 8500원이며 세트는 9500원이다. 필자는 코코넛쉬림프 9개 추가, 까망베르치즈소스 추가해서 총 18200원을 주고 사왔다. 그리고 사지는 않았지만 함께 나온 버거킹메뉴인 붉은대게X 단품은 9500원, 세트는 1만500원이라는 것을 알려드린다. 또 붉은대게팩1~4까지 다양한 버거킹 메뉴들로 구성돼있다.

 

 

 

버거킹에선 붉은대게의 진미를 느낄 수 있는 신제품으로 ‘붉은대게와퍼’, ‘붉은대게X’ 2종을 출시하며 대게살을 좋아하는 많은 소비자들을 기대하게 만들지 않았나 싶다.

 

 

 

‘붉은대게 와퍼’는 국내산 붉은대게살을 사용하여 크랩케이크와 직화방식으로 조리한 100% 순쇠고기 패티, 버거킹에서 자체 개발한 특제 소스가 어우러진 프리미엄 메뉴로 나온 버거다.

 

 

 

붉은대게와퍼를 버거킹에서 설명하길 크랩케이크는 붉은대게살과 연육, 마요네즈와 머스타드를 넣고 튀겨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며, 20여가지 다양한 향신료와 허브가 가미된 올드베이소스는 은은하고 부드러운 게살의 맛과 최적의 조화를 이뤘다고 해 맛이 참 궁금했다.

 

 

 

그렇다면 실제 필자가 먹은 붉은대게와퍼 맛은 어떨까? 위 사진처럼 붉은대게와퍼는 쇠고기패티 붉은대게연육패티 두장이 들어가 더 풍부한 맛을 느낄 수 있고, 패티 두개의 조화가 괜찮은 편이다.

 

 

 

또 토마토도 두개가 슬라이스되어 들어있고 양파와 양상추도 푸짐하게 들어있으며, 마요네즈와 캐쳡을 적절하게 섞은 소스가 대게살패티와 조화롭게 어울려 참 맛있는 편이다.

 

 

 

(버거킹 붉은대게와퍼와 함께 시킨 까망베르치즈소스인데 피자랑 어울릴만한 소스인듯 싶다. 사이드메뉴인 코코넛 쉬림프와는 생각보다 어울리지 않았다)

 

 

 

굳이 붉은대게와퍼의 단점을 꼽자면 대게패티튀김의 바삭함을 느끼지 못했다는 것이다. 먹으면서 좀더 바삭함이 느껴지면 좋겠다 싶었는데 그 점이 조금 아쉬웠다.

 

 

 

하지만 새롭게 출시된 버거킹 붉은대게와퍼 맛은 분명 맛있다고 말씀드릴 수 있겠다. 7월 5일까지 붉은대게와퍼 붉은대게X 모두 무료세트업 기간이니 그안에 꼭 드셔보시길 추천드린다. 참고로 붉은대게와퍼 칼로니는 945열량으로 많은 편이다.

 

 

 

 

제가 쓴 솔직한 포스팅을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도움이 되신 분들은 밑의 하트번튼을

꾸욱 하고 눌러주세요.^^

  1. 다정하니 2020.05.26 08:39 신고

    코로나 때문에 한국에 갈 수가 없어요... 너무 먹고싶은데 대게 와퍼...

  2. 제시앙 2020.05.30 17:08 신고

    한동안 롯데리아만 갔었는데 버거킹 대게와퍼 한번 먹어봐야 겠어요!
    표현력과 사진이 푸짐하게 잘 표현되었네요!^^
    포스팅 잘 보고 구독하고 가요~
    제 블로그에도 자주 소통했으면 좋겠습니다.^^